손담비·정려원 “가짜 수산업자 ‘사기사건’ 무관…선물 다 돌려줘”



[서울=뉴시스]이재훈 기자 = 가수 겸 배우 손담비와 배우 정려원이 포항 가짜 수산업자 김모(43)씨로부터 억대 선물 공세를 받았다는 주장에 대해 사실 무근이라며 법적대응을 시사했다
기사 더보기


잼있는 은꼴 ☜ 클릭해서 보러가기!


추천 기사 글